티켓몬스터, 스쿨스토어 판매수익금 전액 기부


[김영리기자] 티켓몬스터(대표 신현성)가 스쿨스토어와 함께 어려운 아동들을 위한 기부활동을 펼친다.

티켓몬스터는 1일부터 2만 원 상당의 스쿨스토어 자유이용권을 50% 할인된 가격인 1만 원에 판매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판매 수익금과 티켓몬스터 판매수수료는 홀트아동복지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스쿨스토어는 업계 최초로 도입한 스낵바인 모닥바를 비롯해 떡볶이, 김밥, 튀김 등 50여 메뉴를 취급한다.

티켓몬스터 송철욱 커뮤니케이션실장은 "연말을 맞아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자 파트너와 함께 기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며 "기존의 사회공헌 프로그램과 연계해 중소상공인을 위한 마케팅플랫폼뿐만 아니라 따뜻한 플랫폼으로도 자리잡겠다"고 전했다.

한편 티켓몬스터는 아름다운가게의 공정무역 상품 판매와 사회적 기업을 돕는 소셜 기브(Social GIVE) 프로그램으로 사회공헌에 앞장서 왔다. 최근 진행한 사내 바자회의 수익금 전액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할 예정이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