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바통', 모바일기술대상 수상


"바코드 하나로 오프라인서 편리하게 결제"

[김수연기자] 다날(대표 류긍선)은 자사 바코드 결제 솔루션 '바통(BarTong)'이 제 11회 모바일기술대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지난 3월 개발된 '바통'은 애플리케이션에서 생성한 바코드를 매장 리더기에 스캔하면 바로 결제가 되는 시스템. 계산대에서 카드나 현금을 내지 않고 원하는 물건을 바로 결제 할 수 있다.

류긍선 다날 대표는 "휴대폰결제 선도기업 다날이 선보인 '바통'은 지갑이 없어도 간편하고 안전하게 결제를 할 수 있는 차세대 결제 솔루션"이라며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새로운 결제인 ‘바통’을 통해 대한민국 결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수연기자 newsyout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