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삼성, 獨서 '갤탭10.1' 디자인 바꿔 재출시


[로스앤젤레스=이균성 특파원] 삼성전자가 독일에서 판매금지된 자사 태블릿 PC 갤럭시탭10.1의 디자인을 바꿔 다시 출시했다.

독일 뒤셀도르프 지방법원은 지난 9월 갤럭시탭10.1이 아이패드 디자인을 베꼈다는 애플 주장을 받아들여 이를 판매금지시켰다.

갤럭시탭10.1n이 기존 제품과 디자인 측면에서 다른 특징은 무엇보다 제품 앞면 가장자리에 금속재질의 테두리를 둘렀다는 점이다.

그러나 다른 부분이 또 어떻게 바뀌었는지는 아직 확실치 않다.

이에 따라 애플이 이 제품에 관해서도 판매금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할 지 주목된다.

한편, 포스 페이턴츠를 운영하는 플로리안 뮐러는 "새 디자인은 디자인팀과 독일 변호사들이 협력해 만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로스앤젤레스(미국)=이균성 특파원 gsle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삼성, 獨서 '갤탭10.1' 디자인 바꿔 재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