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FID/USN Korea 2011' 개막


서울 코엑스서 3일간 제품 전시회·컨퍼런스 등 열려

[정수남기자] 지식경제부가 1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RFID/USN Korea 2011' 행사를 개막했다.

오는 18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올해 7회째로 무선인식(RFID)과 센서네트워크(USN) 기반의 정보기술(IT)융합 제품·서비스 전시회와 국제 컨퍼런스, 기술·제품 설명회, 현장투어, 한중일 라운드 테이블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각각 진행된다.

전시회는 정부 RFID/USN 사업관(지경부, 행안부), 통신사업자관(SKT, KT) 등 모두 6개의 전시관에서 150여개 기업이 관련 제품을 선보인다.

또 16, 17일 개최되는 국제 컨퍼런스에는 5개국 45명의 RFID/USN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해 관련 주제 발표와 토론이 각각 펼쳐진다.

이어 같은 날 한중일 3개국의 관련 정책 발표에서는 국가간 RFID/USN 정책을 비교하고 협력을 모색하는 시간을 갖는다.

18일에는 기술이전·신제품 설명회, RFID/USN 적용 현장투어, 한중일 민간협회간 정례회의 개최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각각 진행된다.

최진혁 소프트웨어융합과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 기업들은 유망 신산업인 RFID/USN 최신 기술동향과 표준 등의 정보를 교류하고, 공급자와 수요자 간 비즈니스 기회도 확보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행사 사이트(http://www.rfidkorea.or.kr).

정수남기자 pere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