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컴즈 '글로벌 싸이월드' 본격 출항


현지 업체와 제휴 통해 공동 마케팅

[김영리기자] SK커뮤니케이션즈(대표 주형철)는 7일 서대문 사옥에서 '글로벌 싸이월드 발표회'를 열고 서비스 오픈을 알렸다.

주형철 대표는 "글로벌 싸이월드의 진출은 세계인들에게 싸이월드만의 고유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며 "일촌의 의미로 쓰이게 될 '사이(cy)'라는 한국어를 전 세계의 공용어로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글로벌 싸이월드는 국내 서비스와 연동되는 하나의 플랫폼으로 운영되며 영어, 일본어, 중국어(간체·번체), 독일어 및 스페인어가 지원된다.

서비스 내용은 싸이월드 미니홈피와 클럽, 선물가게 등 핵심 서비스들이 포함됐다. 회사측은 향후 싸이월드 앱스토어, 스마트TV용 싸이월드, 라이프로그, 카메라 촬영 공유서비스, 모바일 인터넷전화 등 서비스를 추가할 예정이다.

해외 이용자들은 이메일 인증을 통해 본인 확인 후 사용할 수 있으며, 전세계 회원들과 일촌을 맺을 수 있다.

SK컴즈는 터너 인터내셔날 아시아퍼시픽 및 메이저 레이블 등 해외 굴지의 기업과 계약 체결을 통해 세계 시장을 공략할 방침이다.

전략적 제휴에 따라 글로벌 서비스에 각종 라이센스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해외 사용자를 대상으로 공동 마케팅도 펼칠 예정이다.

주 대표는 "글로벌 싸이월드를 통해 한국의 문화와 사용자가 세계로 진출하는 것"이라며 "여타 서비스들의 세계 시장 진출에도 징검다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