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지도 "육교·횡단보도까지 보인다"


생활밀착형 지도 서비스 제공

[김영리기자] 다음커뮤니케이션은 실제 지형과 시설물 장소 정보를 보다 상세화한 생활 밀착형 지도를 서비스한다고 31일 발표했다.

다음 지도는 기존 2D 지도에 항공 사진을 활용해 실제 도로 폭부터 횡단보도 등의 보행자 시설물까지 표현된 자세한 지도를 구현했다. 이용자는 PC와 모바일을 이용해 도로정보, 주차장 입구, 횡단보도, 등산로, 공원정보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매주 1회 이상의 주요지역 업데이트와 매월 1회 정기 업데이트를 할 수 있도록 설계해 최신 정보를 더욱 빠르게 보여준다.

특히 생활과 밀접한 공원, 교육, 체육, 의료, 관광, 교통 등 대규모 시설물 단지를 더욱 자세하게 표현해 등산로 구간별 거리 및 소요시간, 골프장의 티샷 위치별 홀까지 거리 및 홀컵 위치 표시, 놀이공원의 레일 등까지 지도에서 볼 수 있다.

대규모 시설물 단지는 시설물, 녹지, 주차장, 출입구, 계단, 횡단보도 등 보행자의 생활 속에서 필요한 정보와 아파트 단지 정보, 편의시설, 스포츠센터 등에 대한 위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다음 전정환 로컬서비스본부장은 "새로운 지도는 지도 속 정보의 최신화와 상세화에 역점을 뒀다"며 "보행자 시설물과 대규모 시설물 단지 정보와 같이 생활에 유용한 지리 정보를 쉽고 편리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한편 다음은 전국 아파트 단지, 등산로, 골프장에 대한 정보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할 예정이며, 내년 상반기까지 다양한 테마 지도를 더욱 강화해나가는 등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할 계획이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