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이익 435억원…전분기비 7%↑


매출 1천668억원…전분기비 7%↑, 전년동기비 1%↓

[박계현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 2011년 2분기 실적(K-IFRS) 결산 결과, 매출 1천668억원, 영업이익 435억원, 당기순이익 414억원을 달성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전분기 대비 매출은 7% 증가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7%, 20% 증가했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매출은 1% 감소했으나 영업이익은 47%, 당기순이익은 67% 증가했다.

지역별 분기 매출은 한국 1천177억원, 북미 69억원, 유럽 50억원, 일본 171억원, 대만 57억원, 그리고 로열티 144억원을 달성했다. 제품별 분기 매출은 '리니지' 663억원, '리니지2' 239억원, '아이온' 543억원, '시티오브히어로즈/빌런' 28억원, '길드워' 23억원, 기타 캐주얼 게임 등이 30억 원 매출을 기록했다.

회사 측은 "'리니지'의 경우, 꾸준한 콘텐츠 업데이트와 비즈니스 모델 다양화를 통해 상용화 이래 최대 분기 매출(663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리니지2'와 '아이온'은 계절적 영향 등으로 전분기 대비 매출 감소세를 보였다.

엔씨소프트 이재호 CFO(최고재무책임자)는 "8월 말 1만명 이상의 규모로 '블레이드&소울'의 2차 비공개 테스트(CBT)를 진행할 예정이며 '길드워2'도 하반기 중 비공개 테스트를 실시할 것"이라며, "오는 2012년부터는 이 두 대작의 글로벌 론칭을 통해서 대규모 성장 모멘텀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계현기자 kopil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