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후쿠시마 원전서 폭발음, 일부 직원 부상당한듯


[강호성기자] 강진 피해를 입은 일본 후쿠시마의 제1원자력발전소에서 12일 오후 폭발이 일어나는 등 걱정스러운 상황이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NHK 방송 등에 따르면 12일 오후 3시36분경 후쿠시마 제1 원전에서 폭발이 발생하고 연기가 뿜어져 나왔다.

이 과정에서 복구 작업중이던 직원 일부가 다치고 원전 내의 일부 건물 지붕과 벽면이 무너진 것으로 전해졌다.

폭발원인이 알려지지 않은 가운데 해당 원전의 방사능 수치가 이전보다 20배 정도 치솟았고, 이는 1년 허용치에 가깝다는 소식도 전해지며 지역민들이 우려가 계속 되고 있다.

이에 앞서 일본 정부 관계자는 원전의 방사능 누출을 확인하면서도 "정확한 피해상황은 구체적인 확인을 한 뒤 발표하겠다"고 방송을 통해 밝혔다.

강호성기자 chaosi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