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맥스-드래곤플라이, '스페셜포스 등 해외 퍼블리싱 계약


전략적 제휴 체결…GSP 대상 지역 늘려 나갈 계획

조이맥스(대표 박관호·서수길)와 드래곤플라이(대표 박철우)가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스페셜포스'와 '카르마'를 글로벌 서비스 플랫폼(GSP) 방식으로 해외에서 퍼블리싱한다고 24일 발표했다.

GSP는 국내 서버를 통해 해외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조이맥스와 드래곤플라이는 해외 퍼블리싱 파트너로서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조이맥스는 드래곤플라이의 대표 총싸움게임(FPS) 2종의 GSP 퍼블리싱 판권을 획득해 2011년 내에 해외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스페셜포스'는 중동·아프리카·러시아·인도 지역을 우선으로 추후 협의를 통해 지역을 추가할 계획이다. '카르마'는 북미·중남미·유럽 전 국가에 서비스하게 된다.

조이맥스 측은 "'스페셜포스'·'카르마'의 다른 지역 해외 서비스도 기존 계약이 종료되는 대로 조이맥스를 통해 서비스하게 될 계획"이라며 "FPS로 플랫폼을 확장해 GSP 사업 기반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관호 조이맥스 대표는 "'스페셜포스'와 '카르마'의 글로벌 퍼블리싱을 성공적으로 이뤄내는데 전사적 역량을 집중할 것이며, 세부적으로는 각 서비스 지역에 맞는 게임 현지화·다국어 서비스·인프라 확장 구축·글로벌 마케팅 지원 등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박계현기자 kopil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