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션박스-ETRI, 클라우딩 컴퓨팅 플랫폼 개발


저비용 대규모 글로벌 인터넷서비스 솔루션 개발 협약

클라우드 컴퓨팅 및 CDN업체 솔루션박스(대표 박태하)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원장 김흥남)과 '저비용 대규모 글로벌 인터넷 서비스 솔루션 개발' 연구과제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발표했다.

솔루션박스와 ETRI가 하게 된 공동 연구는 ETRI의 '저비용 대규모 글로벌 인터넷 서비스 솔루션 개발' 연구과제의 4차년도 개발 목표인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 플랫폼 실험 시제품 '글로리 클라우드(Glory-Cloud)'의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것이다.

저비용 대규모 글로벌 인터넷 서비스 솔루션 개발 과제는 대형 포털, 온라인 게임사 등 국내 인터넷 서비스 업체들이 비용 효율적으로 관련 서비스를 개발하고 운영할 수 있는 대규모 서버 운영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 2007년부터 진행됐다.

ETRI는 클라우드 스토리지 소프트웨어, 클라우드 컴퓨트 소프트웨어, 멀티 클라우드 데이터 연동 소프트웨어 개발을 진행하고, 솔루션박스는 개발한 기술을 집약한 시제품을 실제 고객에게 제공해 레퍼런스 확보 및 상용화 부분을 담당하게 된다.

박태하 솔루션박스 대표는 "이번 ETRI와의 공동연구를 비롯해 지식경제부의 그린IDC 구축 과제에 참여하는 등 클라우드 컴퓨팅 분야에서의 기술적인 리더십을 인정받아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 중"이라고 밝혔다.

임혜정기자 heath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