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션박스, 영진위 클라우드 스토리지솔루션 공급


솔루션박스(대표 박태하)는 24일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조희문, 이하 영진위)의 공공온라인유통망(KOME) 시스템에 클라우드 스토리지 솔루션을 적용했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적용된 솔루션은 'SB 클라우드 스토리지'로, KT의 인터넷 컴퓨팅 서비스(ICS)를 통해 공급됐다.

영진위 공공온라인유통망(KOME)은 영화 콘텐츠를 합법적으로 사고 팔 수 있는 영화 온라인 장터로, 투자배급사와 제작사 등 작품의 판권을 가진 콘텐츠 제공자가 콘텐츠와 이용조건을 등록하면 서비스 사업자(SP)가 콘텐츠 이용권한을 획득해 합법적으로 영화를 유통시키게 된다.

솔루션박스는 'SB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적용, KOME 시스템을 위한 대용량의 인터넷 스토리지를 구축했다. 이에 영진위는 KOME에 다양한 영화 콘텐츠들을 한꺼번에 수용할 수 있게 됐다.

박태하 솔루션박스 대표는 "국내 영화산업의 유통을 위한 기반 플랫폼으로 클라우드 스토리지를 제공하는데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임혜정기자 heath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