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금융보안연구원, OTP 재해복구 모의훈련 실시


금융보안연구원(원장 곽창규)은 오는 8일 은행, 증권사를 비롯한 18개 금융기관이 일회용비밀번호(OTP) 통합인증센터의 재난 및 재해 복구 모의훈련을 공동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OTP는 인터넷뱅킹 등 전자금융 거래 시 사용하는 최고 등급의 보안매체로, 하나의 OTP를 발급 받아 전체 금융기관에서 공동 사용할 수 있다. 금융보안연구원의 OTP통합인증센터가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OTP통합인증센터의 재해 발생 상황을 가정하고, 각 금융기관과의 업무공조 및 대응절차를 적용, 비상상황에 대해 신속한 복구와 위기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목적으로 실시된다.

금융보안연구원과 금융기관 공동 모의훈련은 지난해 11월 6개 기관을 대상으로 처음 실시됐다. 이번 훈련에는 OTP통합인증센터의 재해복구센터가 실제 가동되고, 대상기관이 은행·증권사 등 18개 기관으로 확대됐다.

곽창규 금융보안연구원장은 "금융권 1등급 보안매체인 OTP사용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 모의훈련 참여 금융기관을 확대, 재해 발생시 OTP 이용 고객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소정기자 ssj6@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금융보안연구원, OTP 재해복구 모의훈련 실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