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정만원 SKT 사장 "생존 위한 체질개선에 주력"


정만원 신임 SK텔레콤 사장은 "어떠한 상황에서도 생존할 수 있는 체질 개선을 통해 위기를 극복하는 체제를 갖춰야 한다"고 직원들을 독려했다.

지난해 연말 SK텔레콤의 신임사장에 취임한 정만원 사장은 2일 신년사에서 지금의 글로벌 경제환경을 전례없는 위기라고 진단했다.

그는 취임 후 첫 신년사에서 이를 대비해 "기초체력을 비축하고 미래의 기회를 위해 내실경영을 추진하고 투자사업의 속도조절, 비용유연화, 군살빼기 등을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핵심 사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잠재력이 큰 시장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매출을 높이며 새 성장 기회로 삼자"고 주문했다.

또한 정 사장은 회사 내 회사체제(CIC)의 자율 및 책임경영체제의 안정화 및 내실화 작업에도 적극 나설 것임을 시사했다.

그는 "지난해 도입한 CIC 체계를 완성하기 위해 올해에는 CIC 자율·책임경영 기반을 공고히 할 것"이라며 "최대의 성과를 내는 SK의 강한 기업문화가 정착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사장은 "모든 것은 믿는 만큼 이루어진다고 확신하며, 미래지향적 시각으로 미래를 준비해 나가자"고 말한 뒤 "위기극복과 도전을 위해 임직원 여러분과의 소통에서부터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강호성기자 chaosi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정만원 SKT 사장 "생존 위한 체질개선에 주력"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