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권양숙 여사 "김두관, '꿈·희망' 민주당 보여주면 마음 얻을 것"


김두관, 盧 대통령 묘역 참배 후 권 여사 접견
盧 묘역 방명록에 '민주당의 민주 지켜내겠다'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신으로 혁신 이룰 것"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0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 위치한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를 찾아 참배하고 있다. [사진=김두관 캠프]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0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 위치한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를 찾아 참배하고 있다. [사진=김두관 캠프]

[아이뉴스24 김주훈 기자]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배우자인 권양숙 여사가 10일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민주당의 모습을 보여주면 사람들의 마음을 얻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김 후보는 이날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 위치한 노 전 대통령 묘소를 참배한 직후, 권 여사를 접견했다.

김 후보 측에 따르면, 권 여사는 "이번 민주당 당대표 선거와 최고위원 선거를 통해 살아 움직이는 역동적인 민주당을 보여주면 사람들의 마음을 얻을 것"이라며 "민주당에서도 김 후보가 나서주는 모습이 민주당으로서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 후보는 "열심히 뛰겠다"고 화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권 여사는 예방한 김 후보에게 노 전 대통령 어록 중 정치인이 새겨야 할 어록이 담긴 부채도 선물했다. 해당 부채에는 '정치인이 해야 될 가장 큰 일은 사람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것 입니다'라고 적혀있다.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0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 위치한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를 찾아 참배하고 있다. 방명록에는 '더불어민주당의 민주를 지켜내겠습니다'고 적었다. [사진=김두관 캠프]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후보가 10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 위치한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소를 찾아 참배하고 있다. 방명록에는 '더불어민주당의 민주를 지켜내겠습니다'고 적었다. [사진=김두관 캠프]

김 후보는 권 여사 접견 전 노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그는 참배를 마친 뒤 방명록에 '더불어민주당의 민주를 지켜내겠습니다'라고 적었다.

김 후보는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서도 현재 민주당의 일극체제에 대한 비판을 쏟아냈다.

그는 "민주당의 다양성 역동성을 살려 지지를 확장해 앞으로 다가오는 지방선거와 대선에 대비해야 한다"며 "대한민국 수도권 일극체제를 극복해야 미래가 있기 때문에 세종에서 출마선언을 했다"고 말했다.

또한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정신을 이어받아 소수의 목소리도 당 전반에 반영하는 혁신을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김주훈 기자(jhki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권양숙 여사 "김두관, '꿈·희망' 민주당 보여주면 마음 얻을 것"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