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김우빈, BTS 옛 사옥 빌딩 137억원에 사들였다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배우 김우빈이 방탄소년단(BTS)의 소속사인 빅히트뮤직(현 하이브)의 옛사옥을 137억원에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우 김우빈이 3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외계인 2부'(감독 최동훈)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배우 김우빈이 3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외계인 2부'(감독 최동훈)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25일 스포츠서울 보도에 따르면 김우빈은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뮤직이 사옥으로 이용하던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딩에 대한 매매계약을 지난 3월 29일 체결했다.

이 건물의 매매가는 137억원에 달한다.

매매 당시 신한은행이 이 부동산에 채권최고액(통상 대출금 120%) 74억 4000만원의 근저당권을 설정한 것으로 미뤄 62억원정도의 담보 대출을 받은 것으로 관측된다. 75억원은 현금으로 매입했다.

이 건물은 빅히트뮤직이 2007년부터 사무실로 사용한 곳이다. 이후 2011년 서울빌딩으로 이사 후, 2020년에는 현재 용산 사옥으로 이전하고 사명도 하이브로 변경했다.

/김다운 기자(kd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김우빈, BTS 옛 사옥 빌딩 137억원에 사들였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