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자갈치시장 절대 가지 마시라" 뿔난 관광객이 올린 10만원짜리 회


[아이뉴스24 신수정 기자] 부산 자갈치시장을 방문했다는 한 관광객이 바가지요금에 당했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이 구매한 10만원어치 회 사진을 공개했다.

부산 자갈치시장을 방문했다는 한 관광객이 바가지요금에 당했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이 구매한 10만원어치 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부산 자갈치시장을 방문했다는 한 관광객이 바가지요금에 당했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이 구매한 10만원어치 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2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부산 자갈치 시장에서 완전 바가지를 당한 것 같다'는 제목의 게시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부모님과 아내, 아이와 기분 좋게 부산 여행을 갔다. 마지막 날 자갈치시장에 회를 먹으러 갔는데 저 두 개가 10만원이라더라"며 바가지를 썼다고 주장했다.

그가 공개한 사진을 살펴보면 작은 스티로폼 용기에 10만원어치라기엔 양이 적어 보이는 연어와 흰살생선이 담겨있었다. 또 다른 사진에는 지난 22일 오후에 결제한 10만원짜리 영수증이 담겨있었다.

A씨는 "연어 소짜 5만원과 제철이라는 다른 생선 소짜 5만원이다. 연어는 심지어 냉동이었다. 어느 정도 바가지는 예상했지만 받자마자 '크게 당했다' 생각했다"며 분노했다.

부산 자갈치시장을 방문했다는 한 관광객이 바가지요금에 당했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이 구매한 10만원어치 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부산 자갈치시장을 방문했다는 한 관광객이 바가지요금에 당했다고 주장하면서 자신이 구매한 10만원어치 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뒤이어 그는 "1층에서 회 사고 2층 회 먹는 아무 식당에 들어갔다"며 "너무 이상해서 식당 사장님한테 '원래 이 가격에 이게 맞냐'고 죄송함을 무릅쓰고 물어봤다. 사장님이 어이가 없는지 쓱 보고는 그냥 '잘 모르겠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이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자갈치시장 가지 말라고 해도 왜 굳이 가서 사기당하나" "부산 사람들은 자갈치 시장 안 간다" "슈퍼에 파는 만원짜리만 못 하다" 등의 댓글을 남기며 자갈치 시장을 비판했다.

/신수정 기자(soojungsi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자갈치시장 절대 가지 마시라" 뿔난 관광객이 올린 10만원짜리 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