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청주 학교 정문 열던 70대 경비원, 철문 깔려 숨져


[아이뉴스24 임양규 기자] 24일 오전 6시31분쯤 충북 청주시 서원구 한 고등학교에서 70대 경비원 A씨가 학교 정문을 열다 철제 교문에 깔렸다.

이 사고로 A씨가 허리 등을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경찰은 경첩 노후화로 쓰러진 철문이 A씨를 덮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청주시 서원구 한 고등학교의 쓰러진 철문. [사진=청주동부소방서]
청주시 서원구 한 고등학교의 쓰러진 철문. [사진=청주동부소방서]

/청주=임양규 기자(yang9@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청주 학교 정문 열던 70대 경비원, 철문 깔려 숨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