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윤상현 "한동훈 '채상병 특검' 추진…'한동훈 특검'도 받을건가"


나경원·원희룡도 반대…韓 "국민 의구심 해소해야"

[아이뉴스24 박정민 기자] 국민의힘 당권 도전을 선언한 윤상현 의원이 24일 경쟁자 한동훈 전 비상대책위원장의 '채상병 특검법' 추진 공약에 "조국혁신당이 발의한 '한동훈 특검법'도 받아야 하느냐"고 지적했다.

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3일 국회에서 '김정숙 종합 특검법' 발의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3일 국회에서 '김정숙 종합 특검법' 발의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곽영래 기자]

윤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동훈 전 위원장은 '국민들이 의구심을 가지고 계시기에 채상병 특검법을 반대할 수 없다'고 하셨다. 그렇다면 조국혁신당이 1호 법안으로 발의한 '한동훈특검법'은 어떻게 해야 하느냐"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한 전 위원장은 전날(23일) 여당 전당대회 출마(당권 도전)를 선언하며 정부·여당이 반대하는 '채상병 특검법'을 발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다만 야당이 발의하는 특검법과 달리 대법원장이 특검을 임명하는 제3의 안을 낸다는 계획이다.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당대표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당대표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그러나 윤 의원 등 한 전 위원장과 겨루는 당권 주자들은 반대하고 있다. 나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채상병 특검법 추진은) 나이브하고 순진한 생각"이라고 비판했으며,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도 거리를 뒀다.

내달 23일 열리는 국민의힘 전당대회는 한 전 위원장, 나 의원, 원 전 장관, 윤 의원 4파전으로 치러진다.

/박정민 기자(pjm8318@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윤상현 "한동훈 '채상병 특검' 추진…'한동훈 특검'도 받을건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