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충주노사민정협, 산업안전지대 구축 공동선언


[아이뉴스24 한준성 기자] 충북 충주시노사민정협의회가 24일 산업안전지대 구축을 목표로, 사회적 대화와 협업을 위한 공동선언을 했다.

협의회는 이날 충주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본협의회를 열고 산업안전을 위한 상호협력·소규모 사업장 지원에 대한 업무협약을 했다.

충주시노사민정협의회가 24일 충주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사진=충주시]
충주시노사민정협의회가 24일 충주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개최됐다. [사진=충주시]

회의에서는 충주시 맞춤형 노사민정 활성화 사업 보고를 비롯한 노사민정 간 상생 방안 마련 논의가 이뤄졌다.

올해는 소외계층 노동자 지원사업을 중점으로 5작교 사업, 청진기 사업, 소화기 사업 등 브랜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외국인 근로자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지원정책과 함께 지역 내 노동현안 해결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키로 뜻을 모았다.

조길형 위원장은 “지역 노사민정이 산업현장 안전 구축이라는 큰 뜻을 품고 협력을 다짐했다”며 “산업재해 없는 안전 일터 조성과 노동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책 마련에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충주=한준성 기자(fanyk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충주노사민정협, 산업안전지대 구축 공동선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