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국한의학연구원 "백리향, 남성갱년기 장애 개선 효능 확인"


백리향 추출물 남성호르몬 생성 촉진…남성갱년기 장애 개선 효과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한국한의학연구원(이하 한의학연)은 한약자원연구센터 박준홍 박사 연구팀이 '백리향' 추출물이 남성 갱년기장애 개선 효능을 입증했다고 20일 밝혔다.

백리향은 한의학에서 사향초(麝香草)라 불린다. 감기, 기침, 기관지염, 소화불량, 치통, 관절염 등 치료에 이용됐다. 예전과 견줘 현재는 활용이 많이 줄었다.

연구팀은 먼저 세포실험을 통해 백리향 추출물(지상부 전초 활용)이 남성호르몬 생성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했다. 남성호르몬을 생성하는 라이디히세포에 백리향 추출물을 처리한 결과 테스토스테론(Testosterone) 생성이 유의하게 증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한국한의학연구원은 한약자원연구센터 박준홍 박사 연구팀이 '백리향'(사진) 추출물이 남성 갱년기장애 개선 효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사진=국립생물자원관]
한국한의학연구원은 한약자원연구센터 박준홍 박사 연구팀이 '백리향'(사진) 추출물이 남성 갱년기장애 개선 효능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사진=국립생물자원관]

라이디히세포(Leydig cells)는 고환 내에서 발견되는 호르몬 생성 세포로 주로 테스토스테론 합성과 분비 역할을 맡는다. 추출물 처리는 테스토스테론 생성에 중요한 유전자의 활동을 증가시켰다.

연구팀은 특히 남성호르몬 생성 필수 인자인 사이토크롬(Cytochrome) P450 유전자군 발현이 대조군 대비 150~200% 늘어나는 것을 확인했다. 이어 백리향 추출물의 생체 효능을 확인하기 위해 50주령의 노화 쥐(인간나이로 환산하는 경우 45~60세 수준)에 백리향 추출물을 투여한 결과 고환 및 부고환의 무게 증감 없이 대조군 대비 200% 테스토스테론 생성 증가를 확인했다.

한의학연은 "동물실험에서도 남성호르몬 생성 필수 인자인 사이토크롬 P450 유전자군 활동이 현저히 증가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연구팀 박 박사는 "친숙한 한의소재로부터 남성갱년기 치료에 대한 새로운 길을 발견했다"며 "앞으로 후속연구를 통해 남성갱년기 질환치료에 효과적인 치료물질을 개발하고,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겠다"라고 얘기했다.

한편 이번 연구 내용은 국제저명학술지인 '바이오메디슨&파마코테라피'에 지난달(5월) 3일 게재됐다.

백리향 약재. [사진=한국한의학연구원]
백리향 약재. [사진=한국한의학연구원]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국한의학연구원 "백리향, 남성갱년기 장애 개선 효능 확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