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 성황리 개최


AI와 메타버스 기술 활용한 영화‧영상 대상의 국제 영화제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GAMFF 2024)'가 지난 15일부터 16일까지 구미시 금오산공원 잔디광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영화제는 'Movie In the other Universe'를 주제로 전국에서 처음으로 AI와 메타버스 기술을 활용한 영화‧영상을 대상으로 한 국제 영화제로, 온라인 메타버스 플랫폼을 포함해 약 5000여 명의 국내외 관객이 참여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경북도청]
이철우 경북도지사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경북도청]

개막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임영하 조직위원장, 영화인을 비롯해 미국, 키르기스스탄, 태국 등 해외 영화계 인사 등 1000여 명이 참석해 영화제의 시작을 축하했다.

영화제에서는 GAMFF 포럼, 환영 리셉션, 개막 시상식, 폐막식 등 다양한 공식 행사가 진행됐으며, 공모 수상작 및 초청 영화 상영, 레드 카펫, 체험부스, 코스프레 이벤트 등 다채로운 행사가 관객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영화제 전용 메타버스 플랫폼인 갬프 월드를 통해 누구나 온라인 가상 세계에서 영화제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한 점 등은 새로운 시도로 접속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포럼, 개막식 등 주요 행사는 갬프 월드를 통해 전 세계 접속자들에게 실시간으로 스트리밍 됐다.

공모전 시상에서는 영화 및 영상 부문에서 10개국 총 22편의 작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영화 부문 대상은 한국 출신 김소희 감독이 제작한 'My Dear'에게 돌아갔으며, 영상 부문 대상작은 러시아 출신의 세르게이 코친체프 감독이 제작한 'Lullaby(자장가)'가 차지했다.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북도청]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북도청]

이번 영화제는 메타버스 산업과 AI 기술 융합 간 시너지 효과의 실제 사례로서 경북에서 추진 중인 버추얼 휴먼 특화거점 조성, 메타버스 혁신 특구 조성 등 AI.메타버스 산업 육성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영화제는 영화 산업에 AI와 메타버스라는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켰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기술과 예술의 융합을 통해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발굴하고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2024 경상북도 국제 AI·메타버스 영화제, 성황리 개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