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경북도, 지역 비하 유튜브 콘텐츠에 적극 대응...'영양 가득' 콘텐츠로 홍보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익적 가치를 최우선에 둔 콘텐츠 제작에 최선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북도는 지역 비하와 자극적 발언으로 논란이 된 유튜브 콘텐츠의 사회적 피해를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지난달 11일 구독자 300만을 보유한 유튜버가 경북 영양군에서 촬영한 영상을 게재하였으나, 영상 속 지역 비하 발언과 자극적인 멘트로 인해 비판 여론이 일었다.

'영양 가득' 콘텐츠. [사진=경북도청]
'영양 가득' 콘텐츠. [사진=경북도청]

이에 경북도는 영양군과 협력해 이 논란을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고 '영양 가득' 콘텐츠 시리즈 두 편을 기획했다.

13일 도 공식 유튜브 채널 보이소TV에 '느리게 걷다 보면 보이는 것들'을 주제로 한 '영양 가득 힐링여행' 편이 공개됐다. 영양의 먹거리를 소개하는 '영양 가득 미식여행' 편도 촬영 중이다.

또한, 이 두 편의 '영양 가득' 콘텐츠는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SNS 채널을 통해서도 홍보될 예정이다.

경북도는 이러한 노력을 통해 지역의 이미지를 개선하고, 영양군의 자연과 문화, 그리고 먹거리를 전국에 널리 알릴 계획이다.

임대성 대변인은 "정확한 조사와 정보 없이 자극적인 콘텐츠로 구독자와 조회수를 늘리려다 보니 의도적으로 지역을 비하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며 "이번 영양군 콘텐츠를 계기로 왜곡된 지역 콘텐츠 대응을 위한 제도적 체계를 만들어 적극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해부터 관에서 해야 할 공익적 가치 실현을 위해 2030 자살 예방, 4050 우울증 극복, 외국인 인식개선 등 공익 콘텐츠를 중점적으로 제작해 왔다.

그 결과 대한민국디지털콘텐츠대상 영상콘텐츠 부분 대상, 대한민국커뮤니케이션대상 광고·공익 캠페인 부분 수상 등 뉴미디어 분야에서 6개의 상을 받았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경북도, 지역 비하 유튜브 콘텐츠에 적극 대응...'영양 가득' 콘텐츠로 홍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