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대경경자청, '2030년 DGFEZ의 새로운 미래 청사진 그렸다'


새 비전 발표, '2030 신공항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거점'
핵심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미래모빌리티 세미나’ 개최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청장 김병삼, 이하 대경경자청)은 13일 오후 ‘호텔인터불고 대구’에서 경자청 조합위원, 혁신기관, 기업인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DGFEZ 2030 비전선포 및 혁신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대경경자청이 새로운 중장기 발전전략을 수립함에 따라 새로운 비전과 발전전략을 공유하고 핵심전략산업인 미래모빌리티 기술에 대해 전문가와 함께하는 세미나도 개최했다.

13일 김병삼 대경경자청장이 'DGFEZ 2030 비전' 선포를 하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13일 김병삼 대경경자청장이 'DGFEZ 2030 비전' 선포를 하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1부 비전선포 행사는 개회 및 내빈소개, 축사, 비전 및 핵심과제 발표, 비전선포 세리머니,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고, 2부 혁신포럼은 자율주행차 및 AI기술융합 관련 주제로 국민대 정구민 교수와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유민상 상무가 발표했다.

대경경자청은 이날 '2030 신공항시대를 선도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거점'을 새 비전으로 선포했다.

새 비전은 세가지 키워드(대구경북신공항, 비즈니스, 글로벌 거점형)를 중심으로 2029년 개항, 지역발전의 전기가 될 대구경북신공항시대를 준비하고, 대경경자청이 지역 거점형에서 글로벌 거점형으로의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대경경자청은 중장기 발전용역의 주요내용인 3대 추진전략인 지속가능 공간 혁신 산업 혁신생태계 활성화, 기업지원 서비스 강화와 18개 핵심과제를 발표했다.

한편, 중장기 발전용역은 지난해 산업부에서 발표한 '제3차 경제자유구역 기본계획'의 내용과 지역의 새로운 개발환경 여건을 반영, 수립했다.

13일 2030 신공항 시대를 선도하기위한 'DGFEZ 2030 비전선포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13일 2030 신공항 시대를 선도하기위한 'DGFEZ 2030 비전선포식'이 열리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2부 혁신포럼은 경제자유구역 혁신생태계 조성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 연 4회, 상·하반기 각각 2회씩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에는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의 핵심 전략산업 중 하나인 미래모빌리티산업의 AI 기술 융합과 자율주행 관련 세미나를 개최했다.

김병삼 청장은 “출범 16주년을 맞은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이 이번에 수립한 ‘2030 중장기발전계획’을 토대로 미래발전의 원동력이 될 신공항시대를 선제적으로 준비하고, 대경경자구역이 지역의 경제중심지에서 글로벌 비즈니스 거점으로 도약하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경경자청, '2030년 DGFEZ의 새로운 미래 청사진 그렸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