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국4-H경상북도본부, 저출생 극복 성금 1000만원 전달


4-H회, 농촌 인구 소멸 위기와 저출생 문제 심각성 공감
저출생 극복의 마중물로 1100명 회원의 뜻 모아 성금 기탁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한국4-H경상북도본부(회장 탁상훈)는 13일 경상북도에 저출생 극복 성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4-H경북본부는 이날 농촌 인구 소멸에 대응해 저출생 문제의 심각성을 공감하고, 저출생 극복을 위한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1100명 회원의 뜻을 모아 성금을 기탁했다.

13일 한국4-H경상북도본부가 경상북도에 저출생 극복 성금 1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4-H경북본부]
13일 한국4-H경상북도본부가 경상북도에 저출생 극복 성금 1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4-H경북본부]

탁상훈 회장은 "농업과 농촌의 발전을 이끌어 온 4-H회인 만큼 저출생 극복 문제에도 적극 동참할 것"이라며 "저출생과의 전쟁에서 승리하는 날까지 4-H회가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저출생 극복 성금 기부에 동참해 주신 한국4-H경상북도본부에 감사드린다"며 "전달해 주신 성금으로 저출생 극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4-H본부는 청년4-H, 학생4-H를 육성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후원회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 모금 성금을 비롯해 지난해에도 이웃돕기 성금 1천만 기탁, 시군 단위 장학금 전달, 나눔 행사, 봉사활동 등을 꾸준히 이어가며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한편, 4-H는 1902년 미국에서 조직된 청소년 단체로 국내에는 1947년 도입돼 식량증대운동, 새마을운동 등에 앞장서며 농업구조와 농촌 생활을 개선하는 데 선구자적 역할을 해왔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국4-H경상북도본부, 저출생 극복 성금 1000만원 전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