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2024 한화 신진교수상에 신소재·친환경 과학자 3인 선정


경력 7년 미만 재미 한인 과학자 시상

[아이뉴스24 이시은 기자] 올해 한화 신진교수상에서 신소재·친환경 첨단 기술 분야의 젊은 과학자 3명이 선정됐다.

13일 한화첨단소재 세종연구소에서 열린 '2024 한화 신진교수상' 시상식에서 김가람(왼쪽부터) 교수와 김인환 한화첨단소재 대표이사, 권민정 교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
13일 한화첨단소재 세종연구소에서 열린 '2024 한화 신진교수상' 시상식에서 김가람(왼쪽부터) 교수와 김인환 한화첨단소재 대표이사, 권민정 교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

한화첨단소재, 한화솔루션, 한화토탈에너지스는 13일 한화첨단소재 세종연구소에서 '2024 한화 신진교수상' 시상식을 열고 재미(在美) 한인 과학자 3명에게 상패와 상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화첨단소재는 디지털트윈 시뮬레이션 기반 복합재 형상 변화와 거동을 예측해 항공·우주 분야 소재와 부품 기술을 연구하는 김가람 퍼듀대학교(Purdue University) 교수를 선정했다.

아울러 한화솔루션 케미칼 부문은 고분자 네트워크 토폴로지(topology·망구성방식) 제어를 통한 고성능·고내구성 연성소재 개발 전문가 김준수 노스웨스턴대학교(Northwestern University) 교수를, 한화토탈에너지스는 바이오매스 연료화, CO2 전환 분야 기술을 연구하는 촉매 전문가 권민정 콜로라도 광산대학교(Colorado School of Mines) 교수를 선정했다.

올해 9회째를 맞은 이 상은 3사가 공동으로 북미·유럽 지역에서 활동하는 경력 7년 미만의 젊은 한국인 과학자를 발굴해 지원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수상자는 공개모집과 과거 수상자들의 추천을 통해 선발한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연구 실적과 수상 경력 등에 대한 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한다.

김인환 한화첨단소재 대표이사는 "역량 있는 젊은 교수들의 창의적이고 열정적인 연구 활동은 우리 사회의 발전을 이끄는 원동력"이라며 "앞으로도 우리나라 소재·화학산업의 발전을 위해 우수한 연구자들을 발굴하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시은 기자(isieunr@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2024 한화 신진교수상에 신소재·친환경 과학자 3인 선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뉴스톡톡 인기 댓글을 확인해보세요.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