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대구 북구, 지역개발형 축제 도약위한 역량 강화 나섰다


북구청 공무원 대상 축제 분야 전문가 정강환 교수 특강 개최
배광식 청장, "북구의 도시브랜드 더욱 키울 것"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 북구(구청장 배광식)가 지역개발형 축제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발전 방향을 마련하기 위한 역량강화에 나섰다.

북구는 지난 12일 간부공무원을 포함한 구청 공무원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제 분야에서 세계적인 명성을 떨치고 있는 세계축제협회의 아시아지부장이자 한국 지부장을 역임하고 있는 배재대학교 정강환 교수를 초빙해 ‘지역개발형 축제의 이해와 발전 방향’을 주제로 특강을 펼쳤다.

정강환 배재대 교수의  ‘지역개발형 축제의 이해와 발전 방향’ 주제 특강이 열리고 있다. [사진=북구청]
정강환 배재대 교수의 ‘지역개발형 축제의 이해와 발전 방향’ 주제 특강이 열리고 있다. [사진=북구청]

정 교수는 이날 강연에서 기존의 정형화된 주민화합형 축제에서 지역브랜드 강화를 위한 지역개발형 축제로의 변화를 언급하며 도시의 활력과 발전을 위해서는 기존의 획일적인 도시재생 방식에서 벗어나 예술, 축제 등과 결합한 선진국형 모델을 지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교수는 이어 도시경쟁력의 관점에서 기존의 주간 경제 활동에 더해 야간 시간대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개발하고 촉진하는‘신(新)야간경제’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그러면서 "이는 세계적인 추세이고 도시경제에 활력을 주는 새로운 돌파구가 될 것" 이라며 약 1600억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가져다준 호주 ‘비비드시드니’ 축제를 성공 사례로 꼽았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지난 5월 개최된 떡볶이 페스티벌이 K-푸드가 세계 속으로 도약할 수 있다는 99% 가능성을 보여줬다"면서 "이번 강연은 남은 1%를 채우는 뜻깊은 시간이었다. 대구 북구의 도시브랜드를 더욱 키워나가겠다”고 전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구 북구, 지역개발형 축제 도약위한 역량 강화 나섰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