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대학로 인기 연극 '라면' 포항 상륙


포스코 효자아트홀 공연 신청 14일 오픈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대학로를 대표하는 인기 연극 '라면'이 오는 29~30일까지 포스코 효자아트홀에서 진행된다.

연극 '라면'은 1990년대부터 2000년대를 배경으로 과거를 추억하며 즐길 수 있는 레트로 코믹극으로, 남녀간의 사랑을 한국인의 소울푸드인 라면에 빗대어 풀어낸 작품이다.

포스코효자아트홀 연극 '라면' 포스터. [사진=포스코]
포스코효자아트홀 연극 '라면' 포스터. [사진=포스코]

라면 가게를 차리기 위해 잘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면서 갈등을 빚는 주인공 '만수'와 프러포즈를 기대하던 여자친구 '은실', 그리고 그들의 친구이자 오래된 부부 '경필'과 '희선'의 친숙하고 공감되는 서사를 통해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한다.

연극 '라면'은 2015년 초연 이후 대학로를 대표하는 연극으로 자리잡으며, 관객수 200만 명을 넘긴 인기 연극이다.

함영대 포스코 과장은 "이번 공연은 포스코 임직원과 포항시민들도 연극 '라면'의 감동을 직접 느낄 수 있도록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에서 접하기 어려운 문화공연을 더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연극은 양 일간 총 5회 진행되며, 29일 오전 10시, 오후 2시, 저녁 6시 / 30일 오전 10시, 오후 2시에 각각 공연이 시작된다.

공연시간은 총 100분으로, 12세 이상이면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다.

관람신청은 포스코 홈페이지-홍보채널-문화행사(포항)에서 가능하며, 신청기한은 14~21일까지이다. 발표는 추첨을 통해 25일(화) 오후 4시 개별 문자로 안내된다.

한편 포스코 효자아트홀은 1980년 개관이래 음악회, 연극, 뮤지컬, 무용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무료로 진행하며, 포항시민들의 문화·예술 생활 증진에 앞장서고 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학로 인기 연극 '라면' 포항 상륙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