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카자흐스탄 정상회담…尹 "경제성 있는 광물, 韓 우선 개발"


리튬 등 핵심광물 전 주기적 협력 강화
가스 처리 플랜트 등도 한국 기업 참여
대북정책·중앙아시아 K실크로드 공감

카자흐스탄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아스타나 대통령궁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카슴-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과 의장대 사열을 하고 있다. 2024.06.12. [사진=뉴시스]
카자흐스탄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아스타나 대통령궁에서 열린 공식 환영식에서 카슴-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과 의장대 사열을 하고 있다. 2024.06.12. [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김보선 기자] 카자흐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리튬을 포함해 카자흐스탄이 보유한 핵심광물 분야에서 양국이 전(全) 주기적 협력을 강화하고, 경제성이 확인되는 광물에 대해선 한국 기업들이 우선 개발 참여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윤 대통령은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카자흐스탄 대통령과 12일(현지시각)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대통령궁에서 한-카자흐스탄 정상회담을 마친 뒤 공동언론발표에서 "우리는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호혜적이고 미래 지향적인 파트너십으로 키워나가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두 정상은 이번 정상회담을 계기로 우라늄·전력발전·핵심광물·금융·농업 등 △분야별 호혜적 협력 △한-중앙아시아 'K-실크로드' 구상 지지 △북한 국제평화·안보 위협 행위 중단 촉구 △문화·인적 교류 등의 내용을 담은 공동성명을 채택했다.

윤 대통령은 먼저 "양국은 이번에 체결된 '전력산업 협력 MOU'를 바탕으로 발전소 현대화와 재생에너지 분야에서의 협력을 한층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며 "한국 기업들이 카자흐스탄의 전력 증산과 산업 발전에 계속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과 관련해 양국은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MOU'를 체결했다. 리튬을 포함한 주요 광물의 탐사, 채굴, 제련 등 전 주기에 걸친 파트너십을 발전한다는 내용이다. 경제성이 확인되는 광물에 대해선 한국 기업들의 우선적인 개발 참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협력한다.

두 정상은 또 '알마티 순환도로', '쉼켄트 복합화력발전소' 같은 인프라 분야에서의 협력을 성공적으로 평가하고 에너지 인프라 확충에서의 후속 사례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윤 대통령은 이와 관련해 "가스 처리 플랜트와 같이 카자흐스탄이 추진하는 주요 국책 사업에 우리 기업들이 참여하고 기여할 수 있도록 토카예프 대통령님의 각별한 관심을 부탁드렸다"고 말했다.

북핵 문제를 포함한 역내 글로벌 안보 현안에 대한 의견도 폭넓게 교환했다. 윤 대통령은 "특히 북한의 불법적인 핵, 미사일 개발을 규탄하고 북한의 불법 자금 조달 차단 노력을 비롯한 국제사회의 공조에 계속 동참해 나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양국은 이번 국빈 방문을 계기로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MOU'과 함께 '지식공유 및 개발협력 MOU', '은행 감독 분야 협력 MOU' 등 총 3건의 MOU를 맺었다.

/김보선 기자(sonnta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카자흐스탄 정상회담…尹 "경제성 있는 광물, 韓 우선 개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뉴스톡톡 인기 댓글을 확인해보세요.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