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대구시, 올해 첫 일본뇌염 매개모기’ 발견…예방수칙 준수 당부


10일 대구지역 채집 모기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 첫 발견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10일 대구지역에서 올해 처음으로 일본뇌염 매개모기로 알려진 ‘작은빨간집모기’를 확인함에 따라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일본뇌염 매개모기 감시를 위해 4월부터 10월까지 주 2회 동구 금강로 소재 우사에 유문등(誘蚊燈, 모기 유인등)을 설치해 채집 모기의 종 분류, 밀도조사 및 일본뇌염 등 모기매개 감염병 병원체 유무를 검사하고 있고 지난 10일 채집된 모기 중에서 ‘작은빨간집모기’를 올해 처음으로 확인했다.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사진=뉴시스]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 [사진=뉴시스]

대구는 2021년 6월 3일, 2022년 5월 12일, 2023년 6월 5일에 작은빨간집모기가 첫 발견됐고 전국적으로는 올해 3월 29일 전라남도와 제주 지역에서 작은빨간집모기가 첫 확인됨에 따라 질병관리청은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했다.

일본뇌염은 예방접종을 통해 예방할 수 있는 감염병이며, 일본뇌염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대부분 발열 및 두통 등 가벼운 증상이 나타나지만 극히 일부에서 뇌염으로 진행돼 고열, 발작, 경련, 마비 등의 증상을 보이며 이 중 20~30%가 사망에 이를 수 있다.

특히 뇌염의 경우 회복되더라도 환자는 다양한 신경계 합병증을 겪을 수 있다.

고복실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일본뇌염 매개모기가 우리 지역에서 처음 확인됨에 따라 가정에서는 방충망 점검 등으로 모기 물림에 주의하고 야외 활동 시에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고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며, 집 주변의 웅덩이 등 모기 유충 서식지 제거를 위한 환경 개선에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구시, 올해 첫 일본뇌염 매개모기’ 발견…예방수칙 준수 당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