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홍준표, 전면 휴진 예고한 의사들에 "국민 생명과 건강 인질로 잡아"


[아이뉴스24 신수정 기자] 홍준표 대구시장은 18일 총궐기대회를 열고 집단휴진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대한의사협회(의협)를 향해 "국민의 생명을 인질로 삼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18일 총궐기대회를 열고 집단휴진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대한의사협회(의협)를 향해 "국민의 생명을 인질로 삼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사진은 홍 시장이 지난 4월 11일 대구 달서구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에서 열린 제105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은 18일 총궐기대회를 열고 집단휴진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대한의사협회(의협)를 향해 "국민의 생명을 인질로 삼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사진은 홍 시장이 지난 4월 11일 대구 달서구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에서 열린 제105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홍 시장은 지난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의사들은 파업보다는 정부와 협상해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인질로 잡는 일은 없었으면 한다"며 "의사들은 한국의 최고 지성인이기 때문에 더더욱 그렇게 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한때 문과에서 공부 잘하면 법대 가서 사법시험치고 평생 잘 먹고 잘살았고 이과에서 공부 잘하면 의대 가서 의사 돼 평생 잘 먹고 잘산 적이 있었다"고 회상하면서 "그러나 변호사가 대폭 증원되면서 이제 법조가 최고인 시대는 갔고 지금은 사무실 유지조차 안 되는 변호사가 대부분인 시대가 됐다"고 말했다.

"변호사 대폭 증원 때 변호사 단체들은 특권 유지를 위해 항거할 수단이 없었다"는 홍 시장은 "의사들은 다르다.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담보로 의사 증원을 저항할 수단이 있다는 거다. 의사들이 집단으로 저항하면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에게 돌아간다"고 주장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18일 총궐기대회를 열고 집단휴진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대한의사협회(의협)를 향해 "국민의 생명을 인질로 삼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사진=홍준표 페이스북]
홍준표 대구시장은 18일 총궐기대회를 열고 집단휴진에 나서겠다고 예고한 대한의사협회(의협)를 향해 "국민의 생명을 인질로 삼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사진=홍준표 페이스북]

이어 "의사단체를 대표하는 사람이 막말 수준으로 아무한테나 욕질하고 대들어도 제재 못 하는 것은 이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의협은 이날 전국의사대표자 회의를 열고 정부가 내년도 의대 증원 취소 등 입장 변화를 보이지 않으면 오는 18일 의대 교수, 개원의, 봉직의 등이 참여하는 집단 휴진에 나서겠다고 예고했다.

/신수정 기자(soojungsi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홍준표, 전면 휴진 예고한 의사들에 "국민 생명과 건강 인질로 잡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