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인천시, 아동 돌봄 시행 계획 수립…900억원 투입


돌봄 센터 확대, 느린학습·이른등교 아동 돌봄 등 22개 사업 추진

인천광역시청 청사 전경 [사진=인천시]
인천광역시청 청사 전경 [사진=인천시]

[아이뉴스24 조정훈 기자] 인천광역시가 5일 '2024 아동 돌봄 시행 계획'을 발표했다. 공백 없는 돌봄 사업 추진 등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 환경 조성이 주요 골자다.

인천시에 따르면 '아동 돌봄으로 꿈과 미래를 키우는 인천'이 비전인 시행 계획은 4개 전략 목표, 6개 정책 과제, 22개 세부 사업으로 구성됐다. 예산은 총 90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전략 목표는 공적 돌봄 기능 강화, 촘촘한 안심 돌봄 환경 구축, 아동 돌봄 질적 수준 제고·전달체계 강화 등이다.

시는 아동 돌봄 기관 확충, 아동 특성 맞춤형 돌봄, 안전 보호 체계, 종사자 전문성 강화·프로그램 다양화, 종사자 처우 개선 확대, 관련 제도 개선·정보 플랫폼 운영 등 정책 과제를 마련했다.

시는 공적 돌봄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다함께 돌봄 센터를 37곳에서 45곳으로 확대한다. 관내 서구에는 센터를 신설할 예정이다.

센터는 주말 돌봄, 정기·일시 돌봄, 긴급 돌봄·안전 귀가 등 긴급 상황 시 보호·틈새 돌봄을 제공한다.

시는 다양한 돌봄 욕구에 대응하는 환경을 구축한다. 이는 장애 아동, 다문화, 북한 이탈 주민 아동, 저녁·주말 돌봄 등 지역 특성 별 운영 기관을 확대한다. 느린 학습 아동 돌봄 기관에는 현장 교사를 파견한다.

또 이른 등교 아동 돌봄을 위해선 해당 초등학교에 노인 일자리 연계 보조 인력을 지원한다.

시현정 여성가족국장은 "수립된 시행 계획을 내실 있게 추진해 아동이 공백 없는 돌봄 속에서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조정훈 기자(jjhjip@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인천시, 아동 돌봄 시행 계획 수립…900억원 투입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