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볼보 'EX30', 6월 말 출고 개시


1회 충전 최대 주행가능거리 404㎞↑ 인증·5.5km/kWh 전비 기록

[아이뉴스24 홍성효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전기 SUV ‘EX30’을 오는 6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출고한다고 4일 밝혔다.

볼보 'EX30'.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 'EX30'. [사진=볼보자동차코리아]

EX30은 C40, XC40 리차지에 이어 전기차 시장의 새로운 수요를 공략하기 위해 개발된 프리미엄 컴팩트 SUV다. 지난해 글로벌 공개 이후 △2024 월드카 어워즈 '올해의 도심형 자동차'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24 최우수 제품 디자인상' △영국 일간지 더 썬이 선정한 '올해의 자동차' △선데이 타임즈 '올해의 소형 SUV/크로스오버' △탑기어 매거진이 선정한 '2024년 최고의 EV 크로스오버', '올해의 에코 워리어' 등 지금까지 20개 이상의 상을 수상했다. 특히 국내에서도 지난해 11월 말 최초 공개 이후, 이틀 만에 1000대 이상의 사전 예약을 기록했다.

66kWh의 니켈·코발트·망간(NCM) 리튬이온 배터리와 200kW 모터를 결합한 싱글 모터 익스텐디드 레인지로 출시되며, 산업부 인증 기준 404km의 1회 충전 최대 주행가능거리를 확보했다. 에너지 효율 등급에서는 5.5km/kWh(도심 5.8km/kWh, 고속 5.1km/kWh)의 전비를 기록해 2등급을 달성했다. 또, 최대 153kW의 급속(DC) 충전을 통해 10~80%까지 약 26분 만에 충전이 가능하다. 특히 역동적인 운전의 재미를 제공하는 모델로 272마력의 모터 출력과, 35.0kg.m의 최대토크로 시속 0km에서 100km까지 5.3초만에 도달할 수 있다.

EX30의 국내 인증 절차가 마무리됨에 따라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오는 6월 말 일부 물량을 시작으로 7월부터 본격적인 출고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EX30은 스칸디나비아 디자인에 안전의 노하우가 집약된 첨단 기술, 인간 중심 철학이 반영된 공간의 설계까지 그 동안 고객이 볼보자동차에 기대해온 모든 가치를 컴팩트한 패키지에 모두 담고 있는 모델"이라며 "여기에 전 세계 어느 곳과 비교해도 가장 경쟁력 높은 가격을 책정한 만큼 프리미엄 가치를 원하는 고객과 새로운 전기차를 경험하고 싶은 고객 모두에게 최고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성효 기자(shhong0820@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볼보 'EX30', 6월 말 출고 개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