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KT, AI로 5G·LTE 서비스 품질 높인다


고객체감 품질분석 시스템 도입…"품질개선 업무 집중"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KT(대표 김영섭)는 인공지능(AI)으로 5G와 LTE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키는 '고객체감 품질분석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2일 밝혔다.

KT 엔지니어가 고객체감 품질분석 시스템을 이용해 지하철의 무선 품질을 측정하고 있다. [사진=KT]
KT 엔지니어가 고객체감 품질분석 시스템을 이용해 지하철의 무선 품질을 측정하고 있다. [사진=KT]

고객체감 품질분석 시스템은 무선 신호 세기와 노이즈 간섭 비율, 데이터 다운로드 속도 등 하루 10억 건 이상의 고객 품질 정보를 실시간 수집하고 분석한다. 분석된 정보는 좌표가 있는 데이터로 변환돼 격자 도로 또는 건물 단위로 정리된다.

이 시스템은 2차원(위도와 경도) 품질 분석 시스템을 3차원(위도, 경도, 고도)으로 개선하고 MDT(Minimization of Drive Test)를 활용해 50배 많은 데이터가 수집되도록 개발됐다. MDT는 전국의 기지국에서 좌표 기준 모든 품질 정보를 모으는 기능이다.

고객체감 품질분석 시스템을 활용하면 생활과 밀접한 백화점, 쇼핑몰, 터미널 등 전국 300만 개 빌딩 내부의 품질을 더 정밀하게 파악할 수 있다. 지하철의 경우 플랫폼 및 터널 구간의 품질 정보를 노선별로 세밀하게 확인해 개선이 필요한 지점을 시각화해 알려준다.

KT 엔지니어는 이 시스템으로 네트워크 상태를 파악해 빠르게 점검하고 기지국 신규 구축 시 최적의 장소를 찾아 고객에게 높은 품질의 무선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오택균 KT 네트워크운용본부장 상무는 "고객이 실제로 체감하는 품질을 빠르고 정확하게 분석 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해 현장 직원들이 고객을 위한 품질개선 업무에 더 집중할 수 있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KT, AI로 5G·LTE 서비스 품질 높인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