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충주시, 일본 자매도시 유가와라정 대표단 방문


[아이뉴스24 한준성 기자] 충북 충주시는 자매도시인 일본 ‘유가와라정’의 의회 의장과 상임위원장 등 6명이 29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충주를 방문 중이라고 30일 밝혔다.

유가와라정은 일본 간토지방 가나가와현에 위치한 온천휴양관광 도시다. 지난 1994년 충주시와 자매결연을 맺었다.

이번 방문은 자매결연 30주년을 기념하고, 2024 다이브 페스티벌을 축하하기 위해 마련됐다.

충주시와 자매도시인 일본 ‘유가와라정’ 의회 의장과 상임위원장 등 6명이 29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충주를 방문했다. [사진=충주시]
충주시와 자매도시인 일본 ‘유가와라정’ 의회 의장과 상임위원장 등 6명이 29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충주를 방문했다. [사진=충주시]

두 도시는 전날(29일) 열린 환영식에서 자매결연 30주년을 축하하고, 앞으로 양 도시가 함께 협력해 나갈 방안을 논의했다.

충주시는 양 도시의 우호 교류 증진과 상생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무라세 고다이 유가와라정 의장을 충주시 명예시민으로 선정하고 시민증을 전달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30년간 이어온 교류를 통해 양 도시의 신뢰가 더욱 공고해진 것 같다”면서 “앞으로도 양 도시의 관계가 더욱 발전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가와라정 교류단’은 다이브 페스티벌 개막식 참석을 비롯해 자매결연 30주년 기념식수, 중앙탑과 박물관 등 관광자원 견학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충주=한준성 기자(fanyk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충주시, 일본 자매도시 유가와라정 대표단 방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