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메가커피, 첫 해외 진출 도전…30일 몽골 1호점 오픈


현지 의약품 수입유통 기업과 MF 계약 체결

[아이뉴스24 전다윗 기자] 메가MGC커피는 오는 30일 몽골 울란바토르 시내에 몽골 1호점을 오픈한다고 28일 밝혔다. 메가커피가 해외 진출에 나선 건 이번이 처음이다.

메가커피 김대영 대표, 임직원, 점주 등이 3000호점인 시흥 오이도점 오픈을 기념하고 있다. [사진=메가MGC커피]
메가커피 김대영 대표, 임직원, 점주 등이 3000호점인 시흥 오이도점 오픈을 기념하고 있다. [사진=메가MGC커피]

메가커피는 마스터프랜차이즈(MF)로 몽골 시장에 진출한다. 몽골 1호점은 울란바토르 시내 중심부에 위치한 몽골 파트너 '아시아파마'의 본사 사옥 1층에 100㎡ 규모로 오픈할 예정이다. 올란바토르는 '몽탄 신도시'로 불릴 만큼 몽골에 진출한 많은 한국인이 자리 잡은 곳으로, 유동인구가 많다. 메가커피 관계자는 "몽골 시장은 소비자들이 한국 문화와 브랜드에 대한 관심, 이해도가 높아 이미 다양한 분야에서 국내 기업들이 성공적으로 사업을 영위하고 있어 테스트베드로서 가치가 있다고 판단해 최초의 글로벌 진출지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메가커피와 MF 계약을 맺은 아시아파마는 몽골의 대표적인 의약품 수입유통 기업이다. 그간 한국 의약품을 수입해 유통했고, 이번 메가커피와의 계약을 통해 F&B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메가커피 관계자는 "아직 몽골 외 타지역 진출은 구체적으로 확정되지 않았다"며 "몽골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아시아권, 미주 등 다양한 지역으로의 진출도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전다윗 기자(david@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메가커피, 첫 해외 진출 도전…30일 몽골 1호점 오픈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