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전춘성 진안군수, 국가예산 확보 중앙부처 설득 행보


환경부 등 찾아 주요 현안 사업 예산 반영 건의

[아이뉴스24 박종수 기자] 전춘성 전북자치도 진안군수가 인구감소 및 지역소멸 위기의 돌파구 마련을 위해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중앙부처 설득 활동에 나섰다.

23일 진안군에 따르면 전 군수는 환경부와 행정안전부 등을 방문해 부처 예산안에 진안군 주요 현안 사업이 반영될 수 있도록 사업의 당위성에 대해 설명하고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전춘성 진안군수가 중앙부처를 찾아 지역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진안군 ]
전춘성 진안군수가 중앙부처를 찾아 지역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진안군 ]

전춘성 군수는 먼저 환경부를 방문해 진안 농공단지 공공폐수처리의 근본적인 대안을 찾아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진안 농공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설치사업 추진을 위한 국비 364억 원을 지원해 줄 것을 건의했다.  

또한 용담호 및 섬진강 수질개선을 위해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요청(총사업비 88억원 중 실시설계비 4억원)한데 이어, 깨끗하고 안정적인 물 공급을 통해 주민들의 생활복지를 향상시키기 위해 △노후 상수관망 정비사업(총사업비 497억원 중 기본 및 실시설계비 20억원)의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전 군수는 이어 행안부 관계자들을 만나 자연재해 위험성 등을 강조하며 △진안군 양명 자연재해위험지구 개선 정비사업 추진을 위한 국비 지원을 요청(총사업비 140억원 중 실시설계비 5억원)했다. 

아울러 기획재정부 유수영 행정국방예산심의관과 강준모 국토교통예산과장을 만나 진안군의 녹록지 않은 현실 등을 설명하며 적극적인 국가예산 지원을 건의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지역발전의 동력이 되어줄 국가예산은 부처단계에서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주요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앞으로도 중앙부처를 지속적으로 찾는 등 국가예산 확보에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전북=박종수 기자(bells@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전춘성 진안군수, 국가예산 확보 중앙부처 설득 행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