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영광군, 침체된 골목경제 살리는 ‘골목형상점가’모집


[아이뉴스24 김상진 기자] 전라남도 영광군은 침체하고 낙후된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어 지속 가능한 골목 경제 기반조성을 위해 내달 말까지 ‘골목형상점가’를 신규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전라남도 영광군청 전경 [사진=영광군]
전라남도 영광군청 전경 [사진=영광군]

골목형상점가는 2000㎡ 이내 면적에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점포가 30개 이상 밀집해 있는 구역으로 업종과 관계없이 구역의 특성, 상권 규모, 발전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자치단체장이 지정한다.

신청 방법은 골목형상점가 지정을 희망하는 상인조직의 대표자가 지정 조건을 갖춰 신청서·관련 서류를 일자리경제과에 제출하면 된다.

지정조건으로는 첫째,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점포가 2000제곱미터 이내의 면적에 30개 이상 밀집해 있어야 하고, 둘째, 해당 구역에 1개의 상인조직 구성과 해당 구역 내에 점포를 두고 상시 영업하는 상인의 2분의 1 이상의 동의를 받아 신청해야 한다.

골목형 상점가로 지정되면 전통시장에 준하는 지원을 받을 수 있어 경영·시설 현대화 사업 등 국·도비 공모사업 신청, 온누리상품권 가맹점 등록이 가능해진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일자리경제과 지역경제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영광=김상진 기자(sjkim986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영광군, 침체된 골목경제 살리는 ‘골목형상점가’모집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