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경주시, 강동면 모서1리 공공하수도 확대 보급


총 50억원 예산 투입, 오수관로 2.1㎞ 신설, 75가구 수혜 예정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북 경주시가 강동면 모서1리 일원에 하수도를 확대 보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국비 30억 원을 포함한 총 50억 원의 예산을 들여 모서1리 마을회관 일원을 대상으로 내년 연말까지 강동 대촌 소규모 하수처리장 증설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 위치도. [사진=경주시청]
사업 위치도. [사진=경주시청]

사업은 신규 하수관로를 2.1㎞ 설치하고 하수처리장 일일 시설용량을 60㎥→90㎥ 증설한다. 또 배수설비 75가구의 생활하수를 공공 하수도로 연결한다.

앞서 이 지역은 공공하수도 미처리 구간으로 오수 악취, 정화조 청소 및 하천 오염 등의 문제가 꾸준히 발생해 왔다.

이에 경주시는 지난 2022년 11월부터 선제적으로 설계용역을 착수하는 등 신속한 하수도 확대 보급에 주력한 결과 지난해 환경부 신규 국비사업에 선정됐다.

특히 올 4월에는 환경부와 재원 협의를 통해 사업비 50억 원을 확정지었다.

시는 이달 안으로 원가심사 등의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6월 중 공사를 착공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그간 공공하수관로가 없어 악취를 참으며 생활했던 주민들께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경주시, 강동면 모서1리 공공하수도 확대 보급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