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덱스터크레마, 알리고AI와 MOU 체결…초개인화 마케팅 효율화 속도


AI 솔루션 공동 영업 추진 나서

[아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콘텐츠 전문 기업 덱스터스튜디오의 자회사인 AI 디지털 마케팅 전문기업 덱스터크레마가 유명인 이미지 라이선싱 플랫폼 ‘셀레뷰(CeleVu)’를 운영하는 알리고에이아이(Aligo AI)와 'AI 기술 제휴·공동 영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덱스터크레마가 알리고에이아이와 MOU를 체결했다.  [사진=덱스터크레마]
덱스터크레마가 알리고에이아이와 MOU를 체결했다. [사진=덱스터크레마]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AI 마케팅 솔루션과 기업 내부 데이터베이스에 기반한 기업 전용 생성형 AI 어시스턴트 솔루션 개발·영업 확대에 선제적으로 나선다. 또한 △양사 상품의 해외 공동영업 △ API 기반 플랫폼 연동 △ 글로벌 커머스 플랫폼 콘텐츠 공동제작에도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알리고에이아이는 인공지능 기반 유명인 이미지 라이선싱 플랫폼 '셀레뷰'를 운영중이다. 플랫폼 사용으로 15분 내에 모델 탐색부터 초상권 계약까지 맺을 수 있다. 제품 특징과 브랜드 컨셉에 따라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가장 적합한 광고모델을 추천하고 원하는 모델 이미지를 온라인 광고에 바로 사용하도록 지원한다.

손동진 덱스터크레마 대표는 “오랜 준비 끝에 작년부터 다양한 AI 마케팅 서비스 고도화를 진행 중“이라며 “우리의 인공지능 마케팅 솔루션에 셀레뷰의 광고모델 매칭 기능이 더해져 더 많은 고객들이 빠르고 효율적인 초개인화 마케팅을 수행할 수 있도록 돕겠다“ 라고 밝혔다.

이장혁 알리고에이아이 대표는 “현재 글로벌 온라인 광고 시장은 신속한 단기 집행이 대세로 빠른 전략 수립과 실행이 필요하다”고 설명하며 “양사의 협업으로 셀레뷰가 유명인사들을 소개하는 대표 플랫폼으로 확고히 자리매김 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덱스터크레마는 기존 업무 파이프라인으로 수반되는 시간과 금전적 혁신을 위해 생성형 AI 도입 대비 연구개발에 노력해왔다. 빅테크들이 만든 거대언어모델(LLM)을 도입하고 자사 프롬프트 엔지니어링의 커스터마이징 방식을 활용해 개인화 마케팅 최적화 솔루션 '애드플로러(Adplorer)'를 개발한 바 있다. 또 인공지능 적용의 연장선으로 인플루언서 공동구매 플랫폼 ‘셀텍’ 기능 고도화까지 추진해 범용성을 높인 초개인화 마케팅 종합 솔루션 구축에 나서고 있다.

/김지영 기자(jy1008@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덱스터크레마, 알리고AI와 MOU 체결…초개인화 마케팅 효율화 속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