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1회용품 없는 경기도' 확대…경기도, 도청사 인근 커피숍도 다회용컵 도입


다회용기 가능 매장 안내문. [사진=경기도]
다회용기 가능 매장 안내문. [사진=경기도]

20일 도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QR코드를 담은 다회용컵(‘맞잖아컵’ 이하)을 제작했으며, 5월부터 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 대상 수요조사를 진행해 ‘커스텀커피 광교점’ 등 5개의 커피전문점에서 다회용컵을 도입, 운영 중이다.

이에 따라 도는 경기융합타운 내 별도의 반납수거함을 설치하고 수거·세척·위생검사가 원활할 수 있도록 순환시스템을 구축했다.

이외에도 경기융합타운 인근 커피전문점을 대상으로 다회용컵 도입을 함께할 신규매장을 발굴하고 텀블러 할인 등과 같은 추가 혜택 관련 컨설팅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경기도는 향후 배달앱에 적용해 더 많은 도민들이 커피전문점에서 다회용컵을 사용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서진석 경기도 자원순환과장은 "환경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싶다는 매장들이 많아 이번 기회를 통해 다회용컵 사용 위생 문제의 인식개선 및 편리함, 쓰레기 감소 등 1석 3조의 효과를 보여줄 수 있는 계기"라며 "더 많은 사람들이 다회용기를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장소에 다회용기를 보급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김정수 기자(kjsdm0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1회용품 없는 경기도' 확대…경기도, 도청사 인근 커피숍도 다회용컵 도입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