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용인시박물관, 6월 1일 단오날 맞아 세시풍속 체험행사 마련


역사를 이어 용인을 담다 Part.1 전통 : 오색 단오 한마당

[아이뉴스24 정재수 기자] 경기 용인시박물관이 다음 달 1일 민족 고유의 세시풍속 단오날을 맞아 ‘역사를 이어 용인을 담다 Part1. 전통 : 오색 단오 한마당’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박물관 측이 마련한 문화 체험은 경기도의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행사는 ‘체험 한마당’, ‘놀이 한마당’, ‘공연 한마당’으로 구분해 시민 모두가 단오 풍속을 체험할 수 있는 축제로 마련된다.

‘체험 한마당’은 4종류의 체험 프로그램이 상시 체험과 예약 체험으로 나눠 진행된다.

상시 체험은 ‘수리취떡 비누 만들기’, ‘단오선 만들기’, ‘장수 팔찌 만들기’가 진행되며, 프로그램마다 현장에서 참가자 20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용인시박물관 오색 단오 한마당 홍보 포스터. [사진=용인특례시]
용인시박물관 오색 단오 한마당 홍보 포스터. [사진=용인특례시]

누구나 체험할 수 있는 ‘놀이 한마당’은 야외마당인 박물관 후문 데크에서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는 전통 민속놀이인 투호 던지기, 굴렁쇠 굴리기, 딱지치기, 제기차기 등을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박물관 정문에 마련된 ‘공연 한마당’에서는 풍선 공연, 마임 공연 등 다양한 퍼포먼스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시박물관 홈페이지’와 ‘용인시박물관 블로그’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다.

/용인=정재수 기자(jjs388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용인시박물관, 6월 1일 단오날 맞아 세시풍속 체험행사 마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