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시·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 ‘맞손’


[아이뉴스24 정예진 기자] 부산광역시가 17일 부산광역시청 국제의전실에서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과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에 따라 시는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관내 저소득층 국가유공자 가구를 적극 발굴하는 등 원활한 사업 추진에 적극 협조한다.

공단은 부산지역 국가유공자가 이 사업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며 긴급재난 발생 시 국가유공자와 함께 지역주민의 주거 피해 복구를 지원하는 등 다양한 활동과 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부산광역시청 전경. [사진=정예진 기자]
부산광역시청 전경. [사진=정예진 기자]

이 사업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와 유족의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공단은 지난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 15년간 전국적으로 6899가구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해 왔다. 올해는 전국 480가구를 선정해 지원한다.

부산에 등록된 국가유공자는 독립유공자 유족, 참전유공자 등 5만9000명이다.

시는 정책환경의 변화에 맞는 예우를 위해 참전·보훈명예수당 지원 확대, 국가유공자 등 우선 주차구역 설치, 국가유공자 선양단 사업지원 강화 등 관련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은 “앞으로도 시는 국가유공자를 예우하고 존경하는 문화가 정착되도록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과 유기적으로 소통하며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부산=정예진 기자(yejin0311@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시·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국가유공자 주거환경 개선 ‘맞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