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오영훈 지사, 한덕수 총리 예방 연내 행정체제 투표 지원 건의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 염원 전달
2025 APEC 개최 최적지 장점 어필
2035 탄소중립 제주 모델 등 설명

[아이뉴스24 박태진 기자] 오영훈 특별자치도지사는 16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한덕수 국무총리를 만나 제주형 행정체제 개편 주민투표 실시 지원과 2025 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제주 개최, 2035 탄소중립 제주 모델을 통한 선제적 선도사례 달성 등 제주현안에 대한 더 큰 정부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오영훈 도지사가 한덕수 국무총리(왼쪽)를 만나, 제주의 현안을 설명하고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
오영훈 도지사가 한덕수 국무총리(왼쪽)를 만나, 제주의 현안을 설명하고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

오영훈 지사는 “윤석열 정부의 지방시대 실현을 위해 제주의 잠재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관심이 필요하다”며 주요 현안을 자세히 설명했다.

우선, 도민의 염원인 민주성 회복과 주민 참여 강화, 행정서비스 향상을 위한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설치 필요성에 대해 강조하고, 도민의 자기 결정권을 바탕으로 한 제주형 기초자치단체가 민선 9기 출범과 동시에 설치될 수 있도록 연내 주민투표 실시 지원을 요청했다.

또한 2025년 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가 제주에서 개최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하고 제주 개최의 강점 등을 부각했다. 다양한 마이스(MICE) 시설 인프라와 대규모 국제회의 개최 경험과 함께 풍부한 관광자원을 바탕으로 전 세계에 대한민국을 홍보할 수 있다는 점을 들어 제주가 개최 최적지임을 설명하고 국제회의도시로 위상을 높이겠다고 피력했다.

또한 이달 1일 발표한 ‘2035 탄소중립 제주’ 비전을 소개하며, 정부의 무탄소에너지(CFE) 이니셔티브 정책방향에 부합하고 핵심 국책과제로 추진 중인 제주 모델이 국가 목표를 앞서 달성하는 선도사례로서 대한민국의 에너지 대전환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도 건의했다.

국제 공공외교 플랫폼으로서 글로벌 현안 논의와 국제협력 방안 모색을 위해 오는 29~31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19회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 개회식에 참석해 줄 것도 요청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제주의 대외정책과 내부 상황 변화 등에 관심을 표명하며 “제주도의 현안에 대해 심도 있게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

/제주=박태진 기자(ptj1957@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오영훈 지사, 한덕수 총리 예방 연내 행정체제 투표 지원 건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