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양평문화재단, 국립교통재활병원서 생활문화 햇빛 음악회 성료


[아이뉴스24 이지유 기자]경기도 양평문화재단은 지역의 생활문화 활성화 및 상생하는 지역 문화 발전을 위한 ‘2024 생활문화 햇빛 음악회’를 10일 국립교통재활병원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통기타와 젬베 연주 동아리인 ‘세잔느와’의 무대를 시작으로 ‘양평문화원 남성합창단’과 ‘양평솔리스트앙상블’의 특별 초청 공연까지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인 이날 공연은 환자들과 보호자들에게 음악을 통한 위로와 쾌유를 전했다.

군민들에게 특별한 음악 경험과 감동을 선사하는 취지로 공모를 통해 선정된 20개 생활문화 동호회가 특색있는 공연을

국립교통재활병원과 양평군장애인복지관에서 진행한다

특히 국립교통재활병원에서 펼치는 공연은 외부 생활과 단절된 환자와 보호자의 삶의 질 향상과 재활의지 고취를 도모하고 이를 통해 문화재단의 ‘문화 나눔 실천’ 모범사례로 자리매김하고자 한다.

다음 공연은 오는 14일 양평장애인복지관에서 열리며 ‘양평하모니카사랑’과 ‘드림오카리나앙상블’의 무대를 선보인다. 공연은 양평장애인복지관에서 3회, 국립교통재활병원에서 6회 진행되며 상세한 공연 정보는 양평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하면된다.

박신선 이사장은 “이번 생활문화 햇빛 음악회를 통해 문화 소통과 공감의 기회를 공유하고자 한다”며 “환자, 보호자들의 많은 공연 관람을 부탁드린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다양한 문화행사를 기획해 예술을 통한 사회 기여 기회를 꾸준히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2024 생활문화 햇빛 음악회 포스터 [사진=양평군]
2024 생활문화 햇빛 음악회 포스터 [사진=양평군]

/양평=이지유 기자(dhrl5602@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양평문화재단, 국립교통재활병원서 생활문화 햇빛 음악회 성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