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시 ‘열린행사장’ 9월 전면 개방…주차장 확보


KBS 부산방송총국과 주차장 공용사용 업무협약

[아이뉴스24 정예진 기자] 부산광역시가 16일 KBS부산방송총국과 ‘주차장 공용사용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은 오는 9월 예정된 ‘부산시 열린행사장’ 전면 개방에 맞춰 시민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KBS부산총국은 열린행사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의 편의를 위해 KBS부산홀 북측추자장을 무상 제공할 예정이다. 해당 주차장에는 승용차 기준 80대가량이 주차할 수 있다.

옛 부산광역시장 관사였던 열린행사장 외관. [사진=부산광역시]
옛 부산광역시장 관사였던 열린행사장 외관. [사진=부산광역시]

열린행사장은 지난 1985년 고(故) 김중업 건축가의 설계로 지어져 대통령 지방 숙소와 부산광역시장 관사로 사용돼 왔다.

박형준 부산시장의 공약에 따라 현재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하고 있다. 시는 오는 9월 전면 개방하는 열린행사장을 다목적 공간과 계단식 강연장, 생활정원 등이 갖춰진 시민의 복합문화공간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연말에는 이색 회의명소(유니크 베뉴, 마이스 행사가 가능한 공간·시설) 지정을 추진하며 복합문화 콘텐츠가 있는 매력적인 공간으로 조성해 간다는 방침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열린 행사장의 역사적 가치는 보존하면서 과감한 재해석을 통한 힐링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해 시민 품으로 되돌려 주겠다”며 “시민이 좋아하고 사랑하는 장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정예진 기자(yejin0311@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시 ‘열린행사장’ 9월 전면 개방…주차장 확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