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글과컴퓨터, 견조한 실적에 기대되는 AI 사업-NH


실적 변동성 높인 자회사 사업 안정화·매각 추진 중

[아이뉴스24 황태규 기자] NH투자증권은 14일 한글과컴퓨터에 대해 AI 사업 확장이 지속되는 가운데 호실적도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목표 주가와 투자의견은 제시하지 않았다.

한글과컴퓨터 본사 전경. [사진=한글과컴퓨터]
한글과컴퓨터 본사 전경. [사진=한글과컴퓨터]

한글과컴퓨터는 1분기 연결 매출액 546억원, 영업이익 63억원을 거두며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했다. 이는 연결 자회사 한컴라이프케어 영업적자 8억5000만원과 PPA 상각 비용 약 15억원을 반영한 데 기인한다.

심의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별도 기준 영업이익은 121억원으로 호실적을 기록했다"며 "한컴독스를 비롯해 웹기안기 등 클라우드 제품 매출 성장이 지속되며 매출 비중이 18.9%로, 전년동기대비 13.7%p 증가했다"고 말했다.

또한 "실적 변동성 주요 요인인 자회사 한컴라이프케어는 사업 안정화·매각을 추진 중"이라며 "수익성 개선 노력이 지속되는 만큼 2분기 흑자전환이 예상된다"고 부연했다.

한편 한글과컴퓨터는 5월 말 '한컴 데이터 로더' 글로벌 출시를 기반으로, AI 제품 라인업을 지속 출시할 예정이다. 한컴피디아는 6월 말 출시 예정이고 오피스 기반 독스AI는 하반기 출시 예정이다.

심 연구원은 "MS Copilot과 유사할 것으로 기대되는 자체기술 생성형 AI 제품 한컴 어시스턴트 또한 하반기 출시 예정에 있어, AI 사업 확장이 이어지는 해가 될 것"이라며 "2분기는 본업에서의 유기적 성장과 AI 사업 성과까지 다양한 방면에서 기대할 점이 많은 상황"이라고 판단했다.

/황태규 기자(dumpli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글과컴퓨터, 견조한 실적에 기대되는 AI 사업-NH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