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용인, 어디까지 가 봤니?”…용인(Y-로드) 톡파원 공유학교 스타트


용인교육지원청, 용인문화원과 용인 향토사 공유학교 운영

[아이뉴스24 정재수 기자] 용인교육지원청은 다음 달 1일까지 용인 관내 초등 3~6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용인(Y-로드) 톡파원 공유학교’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1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매주 토요일 총 15시간 운영되는 용인 톡파원 공유학교는 용인교육지원청과 용인문화원이 함께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용인 향토사에 전문성을 지닌 용인문화원의 문화해설사가 강사로 활동한다.

관내 초등학교 학생 28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학생들의 삶의 터전인 용인에 대해 깊이 있게 알아보고 역사적 장소를 직접 탐방하고 체험하면서 용인의 유적지와 인물을 소개하는 대형 지도를 제작한다.

용인교육지원청 '용인, 어디까지 가 봤니' 용인(Y-로드) 톡파원 공유학교 모습. [사진=용인교육지원청]
용인교육지원청 '용인, 어디까지 가 봤니' 용인(Y-로드) 톡파원 공유학교 모습. [사진=용인교육지원청]

톡파원 공유학교에 참가한 한 학생의 학부모는 “평소에 아이가 역사에 관심이 많아 심화 내용을 배우는 용인 톡파원 공유학교를 신청했고 앞으로도 학생의 요구에 맞는 다양한 공유학교가 많이 운영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정 용인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용인의 모든 학생이 자신들의 꿈을 키워갈 수 있도록 용인미르아이 공유학교에 학생이 배우고 싶은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을 개설해 학생들이 행복한 미래인재로 자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청소년 용인 문화해설사 활동과 연계한 중‧고등 학생 대상 톡파원 공유학교는 8월에 운영할 예정이다. 참여한 학생들은 10월 포은문화제에서 청소년 해설사로 활동한다.

/용인=정재수 기자(jjs3885@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용인, 어디까지 가 봤니?”…용인(Y-로드) 톡파원 공유학교 스타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