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대구행복진흥원, 다문화 가족에 교통비 5000만원 지원


‘다 함께 대구로’ 사업 일환...다문화 가족 안정적인 지역 정착 목적
9개 구·군 가족센터 통해 신청...1000명에 1인당 5만원 교통카드 지급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광역시행복진흥사회서비스원(원장 정순천·이하 대구행복진흥원)은 지역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교통비 5000만 원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2024년 교통복지사업 ‘다 함께 대구로’ 일환으로 진행된다.

정순천 대구행복진흥원장과 윤준혁 대구광역시가족센터협회장(왼쪽부터)이 교통카드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행복진흥사회서비스원]
정순천 대구행복진흥원장과 윤준혁 대구광역시가족센터협회장(왼쪽부터)이 교통카드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행복진흥사회서비스원]

교통복지사업 ‘다 함께 대구로’는 대구시‧(주)DGB유페이‧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협약을 통해 교통카드 장기미사용 충전선수금을 활용한 대구시민 복지 증진 사업으로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및 교통약자를 위한 교통복지사업을 대구행복진흥원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다.

대구행복진흥원은 올해부터 지역 다문화 가족을 발굴해 안정적인 정착과 가족생활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은 대구시 거주 만 6세 이상 만 65세 이하 다문화가족 구성원으로 가족 소통 활동 프로그램 참여자가 대상이다.

신청은 9개 구·군 가족센터를 통해 가능하며 신청한 1000명에게 1인당 5만원 상당의 교통카드 1매가 지원된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 부모가족, 다자녀가구(2인 이상), 일반다문화가족 등 우선순위에 따라 선정된 가족 소통 활동 프로그램 참여 대상자는 대중교통(버스, 도시철도)을 이용하여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을 보내고 결과보고서를 제출해야 한다.

아울러, 현재 탄소중립 실천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 ‘All 타’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5월부터 9월까지 월 2회 이상 대중교통(버스, 도시철도)을 이용한 대구시민(만 14세 이상)은 대구행복진흥원 누리집에서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매월 400명씩 추첨을 통해 5만원 상당의 교통카드를 지원받을 수 있다.

정순천 원장은 “앞으로도 다문화가정의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위해 다양한 복지사업을 추진 하겠다”고 밝혔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구행복진흥원, 다문화 가족에 교통비 5000만원 지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