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동훈 때리기 역풍 분다" 지적에 홍준표 "그러니 당하지"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연일 '한동훈 때리기'에 나서고 있는 홍준표 대구시장을 지적하는 국민의 글이 올라오자 홍 시장이 "그러니 당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홍준표 대구시장 [사진=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 [사진=뉴시스]

30일 홍 시장이 직접 운영하는 '청년의꿈' 홈페이지의 '청년의 고민에 홍준표가 답하다' 코너에 "시장님 아무리 생각해도 역풍 불 것 같습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한동훈을 너무 도가 넘게 공격하고 있다"며 "괜히 시장님 덕에 한동훈 동정 여론만 커지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저번에 한동훈에 대한 입장을 모두 정리한다고 하셨는데 이제 그것으로 마치셨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홍 시장에 이에 대해 댓글로 "문재인 사냥개되어 우리를 궤멸시킬때 생각하면 전혀 과하지 않다"며 "그렇게 생각하니 맨날 당하고 사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청년의꿈' 홈페이지 답변 [사진='청년의꿈' 홈페이지 캡쳐]
'청년의꿈' 홈페이지 답변 [사진='청년의꿈' 홈페이지 캡쳐]

홍 시장은 전날에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동훈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겨냥해 "불난 집에 콩줍기 하듯이 패장(敗將)이 나와서 설치는 건 정치도의도 아니고 예의도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 전에도 '철부지 정치 초년생 하나가 셀카나 찍으며 나 홀로 대권 놀이를 했다', '주군에게 대들다가 폐세자가 됐다'며 연이어 한 위원장을 비판한 바 있다.

/김다운 기자(kd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동훈 때리기 역풍 분다" 지적에 홍준표 "그러니 당하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