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에스제이이노테크, 대구에 이차전지 모듈·팩 제조 분야 대규모 투자


금호워터폴리스 내 배터리 모듈·팩 제조공장 신설에 1293억원 투자
국내 대기업 공급용 이차전지 모듈·팩 전문생산업체 선정에 따른 전기차용 이차전지 분야 신규 진출을 위한 투자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광역시(시장 홍준표)는 30일 오후 대구시청 산격청사에서 ㈜에스제이이노테크(대표 정성호)와 ‘이차전지 모듈 및 팩 제조시설’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1997년에 설립된 ㈜에스제이이노테크는 산업용 스크린 프린터 및 자동화설비제조 전문기업으로 금호워터폴리스 내 5만860㎡(1만5385평) 부지에 2027년까지 1293억 원을 연차적으로 투자해 미래차 배터리 모듈·팩 제조시설을 새롭게 건립할 계획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왼쪽 두번째)과 정성호  ㈜에스제이이노테크 대표(왼쪽 세번째)가 투자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대구시]
홍준표 대구시장(왼쪽 두번째)과 정성호 ㈜에스제이이노테크 대표(왼쪽 세번째)가 투자협약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대구시]

이번 대규모 투자 배경에는 전기차 배터리 분야 국내 대기업이 ㈜에스제이이노테크의 전기차용 모듈·팩 분야에 특화된 기술 능력을 인정해 지난달 27일 양자 간 샘플샵 공동운영에 관한 계약을 체결한 것이 결정적 요인이 됐다.

샘플샵에 대한 전략적 플랫폼이 될 신설 공장은 2024년 하반기에 착공해 2025년 말 준공 후 본격적인 제품 양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번 투자는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성장에 따른 전기차용 배터리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차세대 고효율 배터리 모듈·팩을 대량으로 양산하기 위한 전문 생산라인 구축에 중점을 두고 있다.

㈜에스제이이노테크는 이번 대규모 투자를 통해 첨단기술과 자동화된 생산공정을 도입해 전기차 배터리 모듈의 안정성과 성능을 향상시켜 국내 이차전지 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호워터폴리스내 입주할  ㈜에스제이이노테크의 예정부지 위치도 [사진=대구시]
금호워터폴리스내 입주할 ㈜에스제이이노테크의 예정부지 위치도 [사진=대구시]

또 2030년까지 이차전지 연평균 약 15만 모듈을 생산하고 FC-BGA 기능을 통해 불량률을 최소화한 반도체 패키징용 스크린 프린터 양산 및 스마트 공장 솔루션 등을 제공해 연 매출 8000억 원을 목표로 글로벌 미래 모빌리티 배터리 토털 솔루션 업체뿐만 아니라 장비 업체로서도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비전을 밝혔다.

FC-BGA(Flip Chip-Ball Grid Array)는 반도체 패키징 기술 중 하나로, 칩의 전기적 연결을 위해 플립 칩 방식을 사용하며 소형화와 고성능화를 가능하게 하는 고밀도 인터커넥트 솔루션을 의미한다.

정성호 ㈜에스제이이노테크 대표는 “이번 투자가 전기차 산업 내 입지를 공고히 하고, 차세대 신기술의 시험생산 및 빠른 시장 대응을 가능하게 하는 전략적 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다”며 “또한 지역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대구가 미래차뿐만 아니라 ESS 산업, 반도체 장비 제조 등 미래 신산업 허브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지역에서 성장한 기업인 ㈜에스제이이노테크의 대규모 투자로 대구가 미래 모빌리티 중심도시로 도약하는 데 큰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에스제이이노테크가 글로벌 전기차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원스톱 투자지원 등 행정적·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에스제이이노테크, 대구에 이차전지 모듈·팩 제조 분야 대규모 투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